청진동 해장국 감자탕



거여동에 오래 살았으면서도 여기가 이름 있는 거기였나 라는 생각이었다.

지나가도 여러번 봤었는데 가볼 생각을 못해봤다.

그러다 감자탕이 먹고 싶은데 마음에 드는데가 없어서 기억을 떠올려 가본 곳

전주해장국이나 웅이네를 가곤 했었는데 문을 빨리 닫는지라...


가격도 나름 괜찮고 감자탕 작은거 먹으면 소주나 가시오가피주도 한 병 줘서 쏠쏠한 조합이다.

2명이 먹기에는 조금 많고 안주겸 3명이 먹어도 충분한 양이다.

무엇보다 우거지를 듬뿍 올려줘서 아주 좋다.

국물맛도 괜찮고~ 양도 괜찮고.


저녁 9시 ~ 10시 사이에 많이 붐비는 듯 하다.

24시간이라니 나중에 배고프면 새벽에 가봐야지.

혼자와서 드시는 분도 많고~



지도 크게 보기
2013.11.20 | 지도 크게 보기 ©  NAVER Corp.
























댓글 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