배우 박보영이 V앱을 사용해 팬들과 실시간 소통하던중 '음주단속에 걸렸어요. 위로해주세요.'라는 글에 혼나야겠다며 거듭 말한 것이 화제가 되고 있다. V앱을 보고 있던 팬에게 박보영은 '음주운전을 했다는 뜻이에요? 세상 안 될 사람이네. 큰일 날 사람이네.'라고 말했다. 




그리고 다시 한 번 '세상에 음주운전을 하신 거에요. 지금. 큰일 날 사람이네. 헐... 웬일이야 혼나야겠네.' 이후 장난스럽게 '(채팅방을) 나가세요!'라고 말혀먼서도 '여러분 절대 술을 드시고 운전대를 잡아선 안돼요. 맞아요. 나도 그렇게 생각해. 이건 살인미수야'라고 강력하게 비판했다. 


'지금 뭐 하는 거지. 무슨 말도 안되는 소리를 하고있어. 아유 말도 안되는 소리를 하고 있어 정말... 진짜 기분좋게 하고 있었는데 정말... '





























댓글 0