수서에 가면 가게 되는 전집



전이 나오기 전에 후라이가 나오고(항상 나오지는 않는다.)

후라이에 막걸리 한 잔~

첫 잔은 탁하게 한 잔 마시고, 이후 잔은 맑은 것으로 한 잔.

달달하고, 텁텁하지 않은 맑은 막걸리


사진에 없는 떡갈비는 워낙 순식간에 사라진지라 사진이 없다.






















댓글 0